• UPDATE : 2019.5.26 일 10:33
> 영남의 오늘
울릉군, 관광객 10만 명 방문 기념 이벤트 실시관광객 50만 시대 서막 열리나
변해철 편집국장  |  ynt@yn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2  12:17: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울릉군 10만번째 관광객 기념 이벤트(묵호에서 오전 8시 50분 출발한 씨스타3호 편으로 울릉도를 찾은 충남 서산시에서 온 김가윤(50)씨)

 울릉군은 11일 도동항 여객선터미널에서 울릉군수와 관계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울릉도 관광객 10만 명 돌파 기념 행사를 개최하고 10만 번째 관광객에게 특산품 및 꽃다발 등을 증정했다.

 이날 행운의 주인공은 묵호에서 오전 8시 50분 출발한 씨스타3호 편으로 울릉도를 찾은 충남 서산시에서 온 김가윤(50)씨로 바쁜 일상에서도 짬을 내어 1박2일 일정으로 울릉도를 방문했다 깜짝 행운의 주인공이 되어 더욱 뜻깊은 여정이 되었다.

 한편 아차상격인 99,999번째 관광객은 경기도 오산시에서 온 박미정(57)씨로 30주년 결혼기념일 맞아 울릉도를 찾아왔다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게 되었다. 또한 100,001번째 관광객은 경기도 화성시에서 온 김순래(52)씨로 초등학교 학부모 친목모임으로 울릉도 여행길에 올랐다가 뜻하지 않은 행운의 기쁨을 누렸다.

 이들 에게는 축하 꽃다발, 지역특산품인 산채나물 세트를 비롯해 지역 관광시설물을 무료 이용할 수 있는 이용권이 제공되었다.

 지난 1980년 울릉군이 관광객 통계를 집계한 이래 연도별 관광객 수 10만명 돌파는 역대 최단 기간의 기록이며, 전년 동기대비로는 25,000여명 이상 증가된 것으로 확인된다. 이러한 추세라면 울릉도 개척 137년, 설군 119년 만인 2019년, 1차산업이 전부였던 동해의 작은섬에서 시대의 변화와 함께 관광산업으로 기반산업을 전환한지 불과 이십여 년만에 사상 첫 관광객 50만 돌파라는 기념비적 금자탑을 쌓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눈에 띄는 관광객 수 증가의 배경에는 ‘55년만의 일주도로 개통’, ‘전국 단위 체육행사 개최’, ‘2018 한국관광의 별 울릉도․독도 선정’, ‘울릉도 공항건설 확정’, ‘울릉도 여객 노선 증가 및 접근성 개선’등 굵직굵직한 이슈가 관광객들에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 울릉군 10만번째 관광객 기념 이벤트

 김병수 울릉군수는 “2019년 우리군을 이미 다녀가셨고 향후 방문 계획이 있는 모든 분들에게 군민을 대표해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 관광객 한분 한분의 울릉도 방문길이 불쾌함이 아닌 즐겁고 감동적인 여정이 될 수 있도록 ‘마부위침(磨斧爲針)’의 마음가짐으로 전 울릉군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변해철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7200 경상북도 상주시 중앙로 130(낙양동)202호   |  대표전화 : 054-535-0069  |  팩스 :0504-046-1517
등록번호 : 경북 아0032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변해철  |  E-mail : ynt@yntoday.co.kr
후원계좌 : 농협352-0787-9603-63(예금주 영남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 511-90-61532
(본신문에 게제된 컨텐츠에 대한 모든 권리와 책임은 영남투데이에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영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