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29 금 16:59
> 영남의 오늘 > 상주
상주·문경 선거구 미래통합당 임이자 후보당선
변해철 편집국장  |  ynt@yn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16  09:14:4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임이자 당선인

4.15 총선 경북 상주문경 선거구에서 미레통합당 임이자 후보가 64.8%(6만5558표)득표로 당선되어 20대 비례대표이어 재선에 성공했다.

임 당선인은 소감에서"미래통합당과  저 임이자를 지지해 주신 시민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했다.

 

당선소감문

사랑하는 상주‧문경, 문경‧상주 시민 여러분.

미래통합당과 저 임이자를 지지해 주신 주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선의의 경쟁을 펼쳐주신 더불어민주당 정용운 후보님과 무소속 이한성 후보님께도 깊은 존경과 경의를 표합니다.

저와 한몸이 되어 노력해주신 선거운동원과 자원봉사자 여러분께도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

저 임이자의 압도적인 지지를 이끌어내기 위해 밤낮으로 애써주신 고문단, 특보단, 선거대책위원회 선거대책본부장·부본부장, 위원장·위원 여러분께도 마음 깊이 감사드립니다.

 

지난 2018년, 농민들의 부름을 받고 고향으로 달려왔던 그 날의 기억이 떠오릅니다.

지역으로 내려와 주민 여러분과 소통하기 위해 <민원의 날>을 개최하고, 주민들의 소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민원 해결을 위해 밤낮없이 달려왔던 순간이 떠오릅니다.

지역 곳곳을 찾아다니며 현장을 누빌 때, 저 임이자를 격려해주셨던 수 많은 주민들의 따뜻한 손길이 떠오릅니다.

<의정보고대회> 현장을 가득 메워주셨던 주민들의 열정 가득한 눈빛이 떠오릅니다.

여러분의 믿음과 신뢰가 아니었다면 저는 결코 이 자리에 설 수 없었을 것입니다.

앞으로도 주민 여러분의 은혜에 보답하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의정활동에 임할 것입니다.

저 임이자, 절대로 자만하거나 교만한 모습 보이지 않고 겸손하고 겸허한 자세로 여러분을 섬길 것을 약속드립니다. 선거운동 때만 여러분을 찾는‘정치꾼’이 아닌 언제나 어디서나 여러분의 곁에 늘 함께하는 믿음직한‘정치인 임이자’가 되겠습니다.

 

존경하는 상주‧문경, 문경‧상주 시민 여러분.

지금 우리 대한민국은 일촉즉발의 위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대통령과 집권 여당은 국민을 볼모로 수많은 폭정을 자행하고 있습니다.

‘경제’는 망가지고,‘법치’는 무너졌으며,‘외교와 안보’또한 흔들리고 있습니다.

위기를 막아내고 대한민국을 정상궤도에 올려놓기 위해선 무엇보다 힘과 실력을 겸비한 국회의원의 필요합니다.

저 임이자가 해내겠습니다.

문재인 정권의 실정과 독선을 막아내는데 최일선에서 활약하겠습니다.

 

존경하는 주민 여러분.

우리 지역에는 지금 해결해야 할 숙제가 너무나도 많습니다.

저 임이자, 우리 지역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으로서 산적한 현안들을 하나하나 차근차근 해결해 나가겠습니다.

여러분께 약속한 공약 사업 또한 면밀하고 꼼꼼하게 챙겨 우리 지역의 새로운 변화를 반드시 일궈내겠습니다.

 

사랑하는 시민 여러분.

지역발전을 위해선 무엇보다‘화합’과‘협력’이 우선되어야 합니다.

우리 지역은 지난 시간, 여러 차례의 선거를 통해 많은 분열과 상처를 경험했습니다. 이제 과거의 아픔은 모두 잊고 오직 우리 지역의 발전만을 생각하며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야 합니다.

저 임이자가 우리 지역의 화합과 협력을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임이자와 함께 만드는 새로운 변화에 동참해 주십시오.

여러분의 선택이 옳았다는 것을 보여드리기 위해 제가 가진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우리 지역의 놀라운 발전을 이뤄내겠습니다.

 

저 임이자,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따뜻한 격려와 응원의 말씀 잊지 않고, 앞으로 주민 여러분을 섬기며 주민 여러분을 위해 봉사하겠습니다.

 

든든하고 믿음직한 국회의원 임이자가 되겠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사랑합니다.

 

2020년 4월 16일 새벽, 제21대 총선 상주시문경시 선거구 국회의원 당선인 임이자 올림

변해철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주소 : 상주시 경상대로 2817길 202호
대구본부 : 대구광역시 동부로26길 37  |  전화 : 010-4508-9677
동부취재본부 : 포항시 북구 양학천로233-1  |  전화 054-272-5109
등록번호 : 경북 아0032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변해철  |  E-mail : ynt@yntoday.co.kr
후원계좌 : 농협 351-0976-1810-33 (예금주 영남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 511-90-61532
(본신문에 게제된 컨텐츠에 대한 모든 권리와 책임은 영남투데이에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영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