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6 화 18:54
> 영남의 오늘 > 상주
[속보]황천모 상주시장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 당선무효형 선고…
변해철 편집국장  |  ynt@yntoda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0  15:46: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황천모 상주시장이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에 대한 선고공판장에 들어가고 있다.

 황천모 경북 상주시장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에 대한 1심 선고공판에서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중형이 선고됐다.

 대구지법 상주지원 형사부(부장판사 김상일)는 10일 오후 2시 열린 황 시장의 선거법 위반 선고심에서 혐의가 대부분 인정된다면서 징역 1년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황 시장은 지난해 제7회 전국동시방선거 당시 지인을 통해 선거캠프 관계자 3명에게 각각 1200만원, 800만원, 500만원을 수고비 명목으로 건넨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황 시장은 판결이 내려지자 어두운 표정으로 법정을 빠져나갔으며 항소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황 시장은 경찰 조사 과정에서 지인인 사업가 A씨가 선거사무소 관계자에게 금품을 준 사실을 전혀 몰랐고 이를 부탁한 적도 없다며 혐의내용을 부인했다.

 특히 황 시장은 재판 과정에서 박영문 한국당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당협위원장이 인사청탁을 들어주지 않자 자신의 뒷조사를 하고 지인을 통해 무고했다는 등의 의혹을 제기했지만 재판부는 “납득할 수 없는 병명”이라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12일 결심공판에서 “금품제공 혐의가 인정되는데도 혐의를 계속 부인하며 제3자에게 책임을 미루는 등 사안이 중대하다”며 징역 2년을 구형했었다.

 한편  A씨로부터 금품을 수수한 사무장 B씨에 대해 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200만원, C씨씨는 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  D씨에게 각각 벌금 150만원 추징금 500만원, E씨 벌금 200만원과 추징금 800만원을 각각 판사선고 했다.

변해철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7200 경상북도 상주시 중앙로 130(낙양동)202호   |  대표전화 : 054-535-0069  |  팩스 :0504-046-1517
등록번호 : 경북 아0032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변해철  |  E-mail : ynt@yntoday.co.kr
후원계좌 : 농협352-0787-9603-63(예금주 영남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 511-90-61532
(본신문에 게제된 컨텐츠에 대한 모든 권리와 책임은 영남투데이에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영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